삼성전자, 샌디스크 인수 검토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삼성전자가 세계 최대의 플래쉬 메모리 생산 업체인 미국 샌디스크의 인수를 검토중인 것으로 알려졌다. 샌디스크는 올해 들어 지난 2분기에만 6800만 달러의 순손실을 보는 등 좋지 못한 상황을 걷고 있다. 삼성전자는 플래쉬 메모리 관련 지적 재산권을 확보하고 있는 샌디스크에 해마다 4000~5000천억원대의 로열티를 지불하고 있어 인수할 경우 이를 절감할 수 있고 HDD를 대체할 차세대 SSD 개발에 있어서도 상당한 진전이 있을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