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미리보는 CES 2011] 삼성전자 '갤럭시 플레이어' 드디어 나온다

마침내, 그토록 기다리고 기다리던 갤럭시 플레이어가 출시됩니다. 삼성전자는 내년 1월초 미국에서 개최되는 CES 2011에서 처음 공개할 예정이며, 같은 달 국내시장에도 선보일 예정입니다. 갤럭시 플레이어는 그 기능면에서 3G 통신모듈이 빠진 갤럭시S로 볼 수 있습니다. 안드로이드 2.2 프로요와 4인치 WVGA(800 x 480) 디스플레이가 탑재됐고 블루투스 3.0, 마이크로SD, 지상파DMB, GPS를 지원하는 등 주요 사양은 물론 전제적인 디자인까지 갤럭시S와 비슷합니다. 그러나 디스플레이와 카메라는 약간의 사양변동이 있습니다. 수퍼 AMOLED와 500만 화소 카메라를 탑재한 갤럭시S와 달리 320만 화소 카메라와 수퍼클리어 LCD를 탑재함으로써 약간의 차이를 둔 것인데 큰 아쉬움은 없습니다.

한편, 전면 VGA카메라와 통화용 스피커는 스카이프 같은 인터넷 전화 어플의 사용성을 두기위한 것이라고 합니다. 내장메모리는 8GB, 16GB, 32GB이고 크기와 무게는 64.2 x 123.7 x 9.9mm, 121g입니다. 배터리는 착탈식 1,200mAh인데, 3G통신모듈이 없기 때문에 일반 스마트폰보다는 더 오랜시간을 사용할 수 있다는 것이 삼성전자의 설명입니다.

구글 인증을 받은 제대로된 안드로이드 MP3P가 등장했다는 점에서 IT매니아들에게 아주 반가운 소식입니다. 특히, 저처럼 고사양 스마트'폰'이 아닌 스마트'플레이어'를 기다려온 분들이라면 더욱 그렇겠죠. 새해가 다가오는 지금에야 아이팟 터치의 괜찮은 경쟁제품이 등장한 것인데, 8GB 기준 30만원대의 비슷한 가격대로 나오지 않을까 싶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