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4시간 지속 삼성 ‘아티브북9 2014 에디션’ 출시예정


삼성전자는 내년 초 자사 플래그쉽 노트북 ‘아티브북9’ 시리즈의 신제품을 선보입니다. 모델명은 ‘아티브북9 2014 에디션’으로 갤럭시 노트 10.1 2014에 이어 원투뜨리가 아닌 자동차 업계에서 보편적으로 하는 방식인 연식을 붙여 이름을 지었습니다. 한 번 잘 만든 디자인은 오래봐도 질리지 않는 것일까요. 삼성이 아티브북9 2세대(구 뉴시리즈9)를 통해 처음 선보인 마그네슘 소재의 에어로-다이나믹 디자인이 내년 신제품에도 적용되는데 극적인 변화 대신 상하판 경첩과 자판, 터치패드 중앙배치 등 소소한 변화를 준 듯 보입니다.


IT 커뮤니티 Seeko의 회원 잽프로잭트가 공개한 정보에 따르면 아티브북9 2014 에디션은 4세대 인텔 하스웰 프로세서 i7-4500U/i5-4200U와 윈도우 8.1을 지원하며 기존의 SATA3가 아닌 NGFF 방식의 SSD가 탑재됐습니다. 15.6인치 풀HD(1920 x 1080) LCD 디스플레이가 달렸고, 메모리는 온보드 8GB입니다. 또, 배터리 지속시간은 14시간이며, 블루투스 재생시 음질저하를 막는 코덱인 APT-X을 지원하는 것이 특징입니다.


이어지는 자세한 정보는 다음달 CES 2014를 통해 밝혀집니다.





source Seeko